블로그 이미지
처음과 같은 마음으로 ......
yangssam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미국횡단여행'에 해당되는 글 2

  1. 2012.07.14 요세미티
  2. 2012.06.22 오마하,수풀스

요세미티

2012. 7. 14. 16:06 | Posted by yangssam

 잠을 자기 위해 들른 stockton에서 8시쯤 출발하여 요세미티로 향하였다. 요세미티로 들어가는 출입구가 여러 군데가 있는데.. 오늘 우리가 머물 숙소가 요세미티 밸리에 위치하고 있어서 남쪽 문으로 들어와 올라가면서 요세미티의 뷰포인트를 보기로 하였다. 남문까지는 3시간. 남문에 도착하면 바로 오른쪽으로 마리포사 구역이 있는데 이 곳은 거대한 세콰이어 나무가 있는 장소이다. 우리는 운좋게 차를 주차하고 셔틀버스를 타고 입구로 올라갔다. ( 요세미티는 자연 보호를 위해 셔틀을 많이 운행하고 주차장을 넓게 설치하고 있지 않는단다. 만약 우리가 남문 출입구 근처에 주차를 못했다면 7킬로 정도 떨어진 와오나 구역에 차를 주차하고 셔틀을 타서 마리포사 구역에 갈 수 있는 것이다. )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3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2:25:20

어제는 red wood . 오늘은 세콰이어이다. 오늘 구경할 자이언트 세콰이어도 자신을 보호하는 물질이 있어 불에 잘 타지 않는단다. 그리고 뿌리가 곧게 쭉 뻗어 가뭄지역에서도 잘 자란단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703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2:25:41

 가장 나이가 많이 들었어나 3200살. 안타깝게도 100년전에 죽었단다. 죽은이유는 모른다나..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617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2:33:59

 한 나무와 딸려있는 세 나무. 세콰이어는 서로 붙어있어도 잘 자란단다. 이렇게 붙어 있으면서 여러가지를 나누다 보면 결국은 한 몸이 된다나.. 그래서 실제로 커플이 된 세콰이어도 있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24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2:42:58

 발견된 나무 중 세계에서 가장 나이가 많은 나무. 2700살.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5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2:48:27

 인간이 어떤 목적을 가지고 나무에 터널을 내었단다. 이 나무는 지금까지 잘 자라고 있지만 나머지 나무는 죽었다고..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85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3:39:56

 얼마나 큰지.. 대규씨가 개미만 하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472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3:43:33

 비지터 센터. 산 꼭대기에 있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72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4:01:45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44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4:11:09

 망원경 나무. 안을 들여다 보면 하늘이 다 보인다. 아주 경이롭다. 세콰이어의 내부의 모습을 잘 살펴볼 수 있는 기회였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7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4:12:28

 인간을 무서워하지 않는 짐승들. 유유자적 식사중.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451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4:28:00

 고달픈 하이킹을 마쳤다. 지금까지의 트레일은 4시간을 해도 힘들지 않았는데 마리포사 하이킹은 너무 나도 힘이 들었다. 아마도 트레일 길이 햇빛이 비치는 길이었고 또 줄기차게 오르막이었기 때문이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을 해 보았다. 트램으로 구경하는 것도 있었지만 일단 가격이 비쌌고 26달러 정도. 트램으로 구경하게 되면 내릴 수가 없다. ( 비지터 센터에서 한 번 내림 )  그럼. 나무 안도 볼수 없고 나무도 만질 수가 없는 것이다. 비록 너무나도 힘든 하이킹이었지만 트램을 타지 않은 것은 정말 잘 한 일이란 생각을 해 보았다. 하이킹을 12시에 시작 했으니까.. 와오나 호텔앞 주차장에 도착한 시간은 4시. 늦은 점심을 차에서 먹었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374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6:09:39

 이곳은 와오나 호텔옆에 있는 히스토릭 센터인데 우리 진서 또 물을 보더니 들어간다. 옐로스톤의 물은 상당히 차가웠는데 요세미티의 물은 차갑진 않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08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6:24:37

 이제는 그래시어 포인트로 고고씽.. 미국의 여러 국립공원을 돌아보고 있는데, 미국의 국립공원은 정말 제각기 다른 모습을 하고 있다. 요세미티도 다른 공원도 비슷한 느낌일 거라 생각했는데 그건 나의 오산이었던 것이다. 나무와 바위. 요세미티 국립공원의 느낌이다. 거기에 빙하의 위대함 플러스. 보고만 있어도 인간의 미약함을 마구 느끼는...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81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7:31:56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89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7:51:22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44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8:02:20

 하프돔을 뒤로 ... 그래시어 포인트로 가려면 1시간 정도 하이킹을 해야하는데. 우리는 패스. 낮에 했던 하이킹의 후유증이 너무 크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817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18:56:29

 터널뷰에서 보는 요세미티의 모습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4 | 4.3mm | ISO-125 | No flash function | 2012:07:11 20:30:57

 요세미티 밸리에서 본 정경.

사실. 오늘 가장 쇼킹한 일은 숙소이다. 공원내에 있는 숙소를 예약하기란 정말 어려운 일. 그러나 미국에 오자 마자 국립 공원 숙소를 예약했다. 비록 가격이 비싸긴 했지만 그 만큼의 값어치를 할 거라 생각을 하며. .. 지금 까지 머물렀던 국립 공원 숙소는 그런 대로 괜찮았다. 비록 에어콘이 없고 가끔 공동샤워장을 쓰긴 했지만.. 그런데 요세미티 커리빌리지 숙소는 완전 대박이다. 가격도 무지 비싼데 ( 157달러. 19만원정도 ) 완전 군대막사 체험이다. 달랑 침대만 있고 전기를 쓸 수 있는 콘센트도 2개. 화장실도 저 멀리 있는 공동 화장실. 샤워장도 저 멀리 있는 공동 샤워장. 샤워장 수도 작아 30분씩 기다려야 하고.. 음식은 안 해 먹겠다고 각서까지 써야하고.. 그러면서 물가는 무지 비싸고 ( 조그만 얼음이 4.5 달러 정도 한다. 원래는 1.36달러 정도 하는데.. ) 완전 서비스가... 대신 정말 아름다운 요세미티 계곡 안에 위치하고 있어 경치 하나는 끝내 주었다. 하지만 우리는 밥이 더 중요한 지라... ㅋㅋ 별 수 없이 시리얼 한 그릇 먹고 일찍 자기로 했다. 거기다가 너무 피곤하여 요세미티 폭포를 멀리서만 보고 가까이에 가서 보지는 못하였다. 조금은 아쉬움이.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7:12 06:38:49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4 | 4.3mm | ISO-400 | No flash function | 2012:07:12 06:39:02

Comment

새벽6시에 집을 출발하여 쉼없이 7시간을 달린 후 아이오와시티에서 기름을 주유하기 위해 잠시 차에서 내린 후 다시 4시간을 달려 오마하에 도착하였다. 오마하는 우리가 살고 있는 먼시보다 큰 도시라는데, 느낌은 그리 큰 도시 같지 않았다. 그냥 조용한 중부지방의 도시. 오마하에서 유명하다는 old market 에 들러 예전에 번성했던 오마하 상가를 둘러 보았다. 그리고 그 옆에 있는 공원을 산책하였다. 올드마켓의 분위기가 좋아 공원 산책후 저녁을 여기서 해결하려고 하였으나 정말 갑자기 엄청난 비가 내려서 홀딱 젖어버렸다. 너무 심하게 비가 내려서 모두 일정을 취소하고 숙소로 향하였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3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0 17:14:38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0sec | F/2.4 | 4.3mm | ISO-125 | No flash function | 2012:06:20 17:41:11

 호수 주변에 있는 건물은 옥수수관련 회사인 conAgras 건물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0 17:45:32

오마하 주변은 숙소 비용이 싸지 않다. 우리는 별 하나짜리 숙소를 82.**달러에 묵었는데, 정말 가격에 비해서 ..... 수건을 시커멓고.. 프리와이파이 라면서 인터넷은 안되고...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0 18:45:27

다음날 미국에서 두번째로 크다는 오마하 앙리 둘리 동물원에 왔다. 아래의 돔은 사막관람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374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08:41:23

제일 먼저 아쿠아리움. 4월에 개관했다는데.. 아담하고 예쁘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4 | 4.3mm | ISO-64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09:10:14

정글관. 정글에 사는 동물과 식물들을 실제처럼 꾸며진 곳인데, 다양한 동식물을 볼 수 있어서 좋았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0sec | F/2.4 | 4.3mm | ISO-125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09:55:21

나비,곤충관.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36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0:34:41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0:40:36

곰에게 먹이를 주는 시간. 곰이 싱싱한 과일을 무지 잘 먹는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8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1:05:37

우리 북극곰도..수박을 물고 가는 모습.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975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1:16:17

사막관. 실제 사막같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6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3:29:52

동물원에는 다양한 라이드가 있단다. 스카이파리, 기차, 트램, 그리고 카우슬러... 각자 이용권을 살 수도 있고 패키지로 묶어 살 수 도 있다. 우리는 패키지로 1인당 13달러를 내고 럭셔리 동물원 관람을 하였는데... 사실 카우슬러를 말을 타고 동물원을 한바퀴 도는 라이드라 생각하고 풀패키지 라이드를 샀는데.. 알고 봤더니... 세상에나 카우슬러가 회전목마 였다. 어찌나 당황스럽던지... 이럴줄 알았으면 스카이파리와 기차만 이용해도 되는 거였는데... 그럼 9달러인데.. 우린 돈이 아까워 스카이파리를 두번 탔다. ㅋㅋ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374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0:12:18

동물원 전체를 도는 기차.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451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1:45:35

동물원 관람을 마치고.. 수풀스로 가는 길.. 가도 가도 끝없는 옥수수 밭이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78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6:05:48

수풀스에 도착하여 먹은 저녁. sushi masa 일식집이다. 양이 얼마나 많던지..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4 | 4.3mm | ISO-25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8:27:51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4 | 4.3mm | ISO-40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8:35:48

저녁 식사후 falls park 에 갔다. 수풀스라는 도시의 이름이 어떻게 생겼는지를 알 수 있는 공원이었다. sioux는 이곳에 거주했던 인디언 쑤족의 이름에서... falls 는 도시를 관통하는 폭포에서.. 요즘 가뭄이라 물의 양이 많지 않다고 하지만 그래도 자그만 예쁜 폭포이다.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008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9:17:01저녁

비지터 센터 전망대에서 내려다 본 모습.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687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9:31:20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756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9:36:50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560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9:47:08

 

Apple | iPad | Normal program | Pattern | 1/916sec | F/2.4 | 4.3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2:06:21 19:30:52

오늘은 어제보다는 조금 더 좋은 quality inn 에서 묵는다. 가격은 5달러밖에 차이나지 않는데, 숙소의 수준은 하늘과 땅 차이이다. ㅋㅋ .

'미국생활(2012-2013) > 네브라스카,사우스다코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마하,수풀스  (0) 2012.06.22

Comment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