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처음과 같은 마음으로 ......
yangssam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멕시코시티에서의 삼일째 날이다. 오늘은 떼우띠우아깐으로 가는 날. 숙소에서 천천히 나왔다. 여행책자에 나온대로 지하철역을 찾아갔고 터미널에서 8번창구를  찾아 버스표를 샀다.(버스표도 어린이는 반값) 버스는 10분 간격으로 많이 운행되고 있어서 무지 편리하였다. 버스타고 가는 길에 경찰이 들어와서 몸과 가방도 수색하고, 물건파는 상인들이 호객행위를 하고 , 음악가가 차 안에서 아름다운 음악을 들려주기도 하였다. 그렇게 1시간여를 지나서 떼우띠우아깐에 도착하였다. ( 입장료: 어린이들은 무료, 학생할인은 안되었다. ) 떼우띠우아깐에서 무지 힘들다는 얘기를 들어서 물과 간식을 많이 준비하였는데, 생각보다 견딜만 하였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60sec | F/4.5 | 0.00 EV | 42.0mm | ISO-560 | Off Compulsory | 2013:06:28 10:44:45

 

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60sec | F/4.8 | 0.00 EV | 50.0mm | ISO-1000 | Off Compulsory | 2013:06:28 11:37:25

우리의 관람 경로

께쌀뜨아뜰 - 죽은자의 길 - 태양의 피라미드 - 달의 피라미드 - 출구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200sec | F/11.0 | 0.00 EV | 38.0mm | ISO-100 | Flash fired, auto mode, return light detected | 2013:06:28 11:44:12

전체적으로 사람들이 많지 않아서 정말 여유롭게 관람할 수 있었다. 그리고 태양의 피라미드는 10분만에 올라갔다는. 물론 경사가 있어서 무지 힘들게 올라갔지만, 10분 정도만 견디면 멋진 광경이 나오니, 조금만 힘내시길. 태양의 피라미드에서 우리는 간단한 점심을 먹고 내려와서 달의 피라미드로 갔다. 달의 피라미드는 아주 짧은 거리. 하지만 올라가면 죽은자의 길이 바로 직선으로 내려다 보여서 경치가 나쁘지는 않았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250sec | F/8.0 | 0.00 EV | 48.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3:06:28 11:49:58

 

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320sec | F/9.0 | 0.00 EV | 42.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3:06:28 11:57:13

 

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250sec | F/8.0 | 0.00 EV | 38.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3:06:28 12:18:00

 

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250sec | F/8.0 | 0.00 EV | 35.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3:06:28 12:36:27

태양의 피라미드에서 바라본 모습.

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320sec | F/9.0 | 0.00 EV | 28.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3:06:28 13:14:03

 

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500sec | F/5.6 | 0.00 EV | 6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3:06:28 13:14:27

 

NIKON CORPORATION | NIKON D3100 | Not defined | Pattern | 1/250sec | F/8.0 | 0.00 EV | 18.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3:06:28 13:19:31

구경을 마친 후 다시 버스를 타고 ( 태양의 피라미드 바로 앞으로 나가는 길이 있고. 그 길 끝에 있는 차로를 건너면.. 바로 그곳이 멕시코시티로 돌아가는 길 )

우리는 멕시코 시티로 돌아와서 내일 밤에 오와까로 갈 버스표를 사고 숙소 근처에 있는 도서관 구경을 갔다. 도서관은 정말 미래도시의 느낌이 나는 도서관이었는데..무더운 여름을 이런 멋진 도서관에서 책을 읽고 보내면 정말 좋겠다는 생각을 하였다.

떼우띠우아깐에서 기념품을 산다면 입구에서 사는 게 좋다. 좀 더 갈 수록 가격은 계속 올라간다.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