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처음과 같은 마음으로 ......
yangssam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학교 소개

2012.02.14 09:36 | Posted by yangssam

진서는 mitchell elementary school 4학년 , 혜빈이는 northside middle school 8학년, 대규씨는 ball state university 에 다닌다. (나는 집에,,)
미국의 학제는 5-3-4 로 우리나라 6-3-3 과는 다소 다르다. ( 주마다 약간씩 다르다고 함 )
진서학교는 집에서 가까워서 걸어서 가고,
혜빈이와 아빠는 스쿨버스를 타고 다닌다.

미국의 초등학교도 한국과 거의 비슷하다. 점심 급식을 거의 샌드위치류로 준다는 것 빼고는 ..
중학교도 거의 비슷하다. 하지만 여기에 있는 아이들은 전혀 사교육을 하지 않는 다는 것..
그리고 교실이 매우 조용하다는 것..
더 자유로울 것 같지만 규율이 정말 잘 정해져 있는 것 같다.

오늘은 학교의 간단한 정경 사진 한 장씩..

초등학교 (사진 오른쪽 주황색이 미끄럼틀 ..ㅋㅋ)


Canon | Canon DIGITAL IXUS 55 | Pattern | 1/640sec | F/5.6 | 0.00 EV | 5.8mm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12:02:14 03:55:00


  중학교 : 크기가 엄청나죠?


Canon | Canon DIGITAL IXUS 55 | Pattern | 1/320sec | F/2.8 | 0.00 EV | 5.8mm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12:02:14 03:46:27


볼주립대 : 중앙 시계탑

Canon | Canon DIGITAL IXUS 55 | Pattern | 1/500sec | F/4.0 | 0.00 EV | 12.1mm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12:02:14 03:32:26

 

 

'미국생활(2012-2013) > 먼시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book fair  (4) 2012.02.16
science fair  (0) 2012.02.16
학교 소개  (2) 2012.02.14
삼겹살과 루이스네 가족  (4) 2012.02.13
혜빈이의 첫번째 상  (3) 2012.02.13
먼시 community  (6) 2012.02.10

Comment

  1. 수달 2012.02.15 19:39

    넘 가 보고 싶다. 겨울방학에는 중부로 휘리릭~ 마음이 비행기표때문에 넘 싱숭생숭- 요며칠 골머리를 앓았더니 팍 늙은 느낌! 모든 게 본인이 정확히 알아봐야 한다는 사실이 힘드네요. 제라 넘 까탈스럽고 따지는 성격인가? 좋은게 좋은거지 넘어가야 하나? 전화 고마워요^^ 언니 밖에 없어요.

  2. 올케 2012.02.23 16:25

    미국이 사교육이 없다는 사실이 참..
    한국땅에 사는 모든 아이들이 불쌍해지네요...